총 2페이지

1페이지 본문시작

저작권단상
기보의저작권
인공지능알파고와이세돌9단의대결이끝났다.모두1승4패.최종대국의시
청률은 프로야구 한국시리즈의 2배 정도였다니, 이 대결에 보인 사람들의 관심
을짐작하고도남는다.나도처음부터시청하며같이생각하고,같이애태우고,
같이지친일주일이었다.그러면서오랫동안결말을보지못한하나의숙제가떠
공감・동감묻다・듣다!생생뉴스글이상정/경희대학교법학전문대학원명예교수,한국저작권위원회부위원장
올랐다.기보의저작권은어떻게되는것인가.
이세돌vs알파고의세기의대결
이세기의대결에대한여진은아직도가라앉지않고있
조화란말인가.그리고제3국.또졌다.이9단은‘무력한
다.사실나자신도엄청난충격을받았다.처음알파고와
모습을보여줘서죄송하다.극심한압박감,부담감을감
이세돌9단의시합이성사되었다고했을때모두이9단
당해내지못했다’며죄인처럼고개를숙였다.이것을신
의승리를믿어의심치않았다.이9단이누구인가.당금
문은“이세돌은‘겸손의수’를배웠다”고표현했다.그사
무림의 최고수가 아닌가. 말 그대로 ‘쎈돌’이다. 중국의
이이9단의자기과시로돌아섰던팬들도이겸손의수
커제9단에게최근에반집을패했다고는하나그것은중
에다시돌아섰다.제4국.드디어인간승리.제4국후“알
국룰에의한것일뿐한국이나일본룰에의하면오히려
파고가인간을이기기위해3,000만판을공부했다면,그
반집을이겼다고하지않는가.
런알파고를이기기위해이세돌은3판이면충분했네요”
그런데그런그가1국에서패했다.너무알파고를얕보았
하는멘트가눈에띈다.제5국은불계가아닌계산력으로
나. 저런 경적필패(輕敵必敗)라던데. 2국에서야 이기겠
이기겠다고말하고흑을잡은이9단.그러나불계로졌
지.뚫어지게보고있는데해설자들도이겼다고한다.그
다.계가했다면1집반내지2집반정도차이가났을것
럼그렇지.그런데조금후에‘어!졌네요.’아니이게웬
이라고한다.
12

1페이지 본문끝



현재 포커스의 아래내용들은 동일한 컨텐츠를 가지고 페이지넘김 효과및 시각적 효과를 제공하는 페이지이므로 스크린리더 사용자는 여기까지만 낭독하시고 위의 페이지이동 링크를 사용하여 다음페이지로 이동하시기 바랍니다.
상단메뉴 바로가기 단축키안내 : 이전페이지는 좌측방향키, 다음페이지는 우측방향키, 첫페이지는 상단방향키, 마지막페이지는 하단방향키, 좌측확대축소는 insert키, 우측확대축소는 delete키